검색

'나 혼자 산다' 동생 바라기 박재정, 오랜만에 만난 동생에 끊임없는애정 표현!

독립 후 두 달 만에 동생과 만난 박재정은 토크쇼급 안부 인사

- 작게+ 크게

방송연예팀
기사입력 2021-08-01

▲ <사진제공>MBC ‘나 혼자 산다’     ©

 

‘나 혼자 산다’ 박재정이 동생에게 한없이 다정다감한 ‘동생 바라기’ 면모를 보였다. 독립 후 두 달 만에 동생과 만난 박재정은 토크쇼급 안부 인사 데자뷔를 펼쳐 무지개 회원들을 폭소케 했다.

 

오늘(30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연출 허항 김지우)측은 30일 네이버TV를 통해 오랜만에 만난 친동생을 향해 끊임없이 애정을 드러내는 박재정의 모습 (https://tv.naver.com/v/21618481)과 중장비 전문 학원을 찾은 성훈의 지게차 자격증 코스 훈련 과정(https://tv.naver.com/v/21618087)을 선공개했다.

 

친동생을 데리러 간 박재정은 동생을 보자마자 포옹을 하며 반가운 인사를 나눴다. 그는“제 동생 이름은 박이정이고요. 두 이에 바를 정입니다”라고 TMI를 방출하며 각별한 우애를 자랑하는 동생을 소개했다.

 

우애 깊은 형제의 모습에 키는 “엄마, 아빠가 얼마나 좋아하실까”라며 뿌듯해 했다. 집에 아직 아무도 초대한 적이 없다는 박재정은 “처음으로 동생에게 보여주고 싶었다”며 첫 손님인 동생과 함께 집으로 향했다.

 

독립 후 두 달여 만에 만난 동생이 반가운 박재정은 “어떻게 지냈어?”라고 안부를 물었고 동생은 “똑같지 뭐”라고 대답했다. 집으로 가는 버스를 타기 위해 버스 정류장을 걸어가는 동안 박재정은 질문을 쏟아내는가 하면 “어떻게 지냈어?”라는 안부 인사 데자뷔처럼 반복해 무지개 회원들을 폭소케 했다.

 

형 박재정의 토크쇼급 안부 인사 데자뷔가 익숙한 듯 같은 대답으로 받아치는 동생의 반응이 웃음을 더했다. 박재정은 “진짜 보고 싶었다”며 동생을 향해 끊임없이 애정을 드러내 훈훈함을 자아냈다.

 

한편, 중장비 운전을 배우기 위해 학원을 찾은 성훈은 첫 수업에 지게차 자격증 코스까지 도전했다. 작은 실수도 곧바로 실격으로 이어지는 고난도 자격증 코스 훈련에 멘붕에 빠진 성훈이 4분 제한 시간 내에 실수없이 실전 테스트를 통과할 수 있을지 관심을 집중시켰다.

 

동생을 향한 박재정의 애틋한 애정 표현과 성훈의 지게차 자격증 코스 도전기는 오늘(30일) 밤 11시 10분 방송되는 ‘나 혼자 산다’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나 혼자 산다'는 1인 가구 스타들의 다채로운 무지개 라이프를 보여주는 싱글 라이프 트렌드 리더 프로그램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사진제공>MBC ‘나 혼자 산다’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나혼자산다,박재정,우애,동생 관련기사

인기뉴스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뉴스콕. All rights reserved.